watarlog


11x28
2010

아마도 틀림없이 로봇.

by panamaman , category 낙서


오래전부터 그려보고 싶었던 듀오 Daft Punk. 아디다스 광고의 한장면을 보고 그렸어요. 우주에 당장 나가더라도 전혀 위화감 없을 두명.

OST를 맡은 트론 레거시가 곧 나온다죠. 원작 팬인만큼 기대되요.

!RSS 피드를 통해 이 글에 올라오는 답글을 통보받을 수 있습니다.
트랙백은 여기로 http://panamaman.byus.net/wp/archives/974/trackback

comments 16

  • 다프트펑크의 영화에 나온 로봇들이다… 라는 생각이 들었는데… ^_^

    당장 우주에 나가는 것 처럼도 보이고, 지구를 정찰하기 위한 외계인들의 착륙직후의 모습인것 같기도 하고요 ㅎㅎ

  • 귀리

    다펑 들으면 천국가요

    다펑들읍시다 여러분!

  • Ray/ 다른 배우들은 어색하기만 한데 저 둘은 원래 드로이드였던듯이 자연스러워서 웃음이 그치질 않았어요. 전에 자신들을 주연으로 한 괴작이(..) 있었는데 이번 트론에도 모습을 보여줘서 좋네요. 좋은 캐릭터예요.

    귀리/ 다펑느님! 맞아요. 다펑이 진리입니다. 헬멧만세.

  • 별냄새

    으아 다프트 펑크ㅋㅋㅋ 비록 영화는 못 봤지만 일렉트로닉 음악을 좋아라 해서 들어본 적 있는 이름이네요 /ㅅ/
    남자애들이라면 모를까ㅠㅠ.. 로봇 나오는 영화는 같은 취향 가진 여자애들이 없는 이상 대화 공유하기가 힘드네요 일렉트로닉 음악도 그렇고 으큭….
    저번에 가사도 없고 비트음만 쿵짝거리는 일렉트로니카 듣고 있으니까 같은 방 친구가 이상한 표정으로 ‘그런 노래 왜 들어?’ 라고 그러더라구요… 듣는데 이유있냐! 라고 하려다 말았어요 ;ㅛ;

  • 잉그리드

    으으으;; ㅋㅋㅋㅋ 여기도 다프트평크의 팬 한분이 ㅋㅋㅋ

    요즘 웹서핑 하다가 이런걸 많이 보게 되는데

    http://www.youtube.com/watch?v=H0TBZeCgL0E&feature=player_embedded

    파나마님은 그림으로 팬의 열정(?)을 뿜어내시네 ㅠㅠ

  • Daft punk. 라는 듀오 가수가 있나봐요. 외국 노래는 잘 몰라서 이런 분이 있는지도 잘 몰랐네요; 그나저나 참 멋진 그림입니다!
    정말 우주로 곧장 나가도 될 정도로!
    어어, 내일 12월 2일 NASA에서 외계생명체 관련 중대 발표를 한다고 했는데
    어떨지 궁금합니다! 정말로!_무슨 상관 없는 이야기 하고 있는 거냐!’ㅂ’;

  • m

    트레일러에서 코스츔이나 배경이 다펑느낌났었는데
    음악을 맡은 걸 보고 영화는 봐야알겠지만 ost는 꼭 사야할 것 같아요
    파나마만님 답글을 읽다가 다펑이 참여한 괴작에대해 궁금해졌습니다..찾아보러 가겠습니다

  • 별냄새/ 그쵸 듣는데 이유있나요 좋아서 듣는거죠. 귀속 울림을 통해 감동을 느낄수 있다면야 장르가 어떻든 상관없는데; 다만 일렉트로닉씬이 전부 그런건 아니지만 강한 비트의 리듬과 기계적 질감에 촛점이 맞춰져서 공감대를 가지는데 한계가 있나봐요. 그래도 다프트펑크같이 취향을 넘어서는 존재가 있기에 이쪽 세계도 점점 넓어지는거겠죠. 그리고 음악또한 과거 빅비트가 지배하던 시절을 지나 점점 다양성이 커지고 있구요.

    잉그리드/ 앗 저도 그비디오 보고서 침을 흘렸답니다. 17달간 근성으로 빗어낸 헬멧이라니.. 토마스의 헬멧도 만들어 주시면 좋을텐데; 다른 분이 한달만에 CNC 머신으로 헬멧을 만들기도 했는데 장인의 손보다 못했어요. http://www.youtube.com/watch?v=EqUt1y8boQc

    하이루히/ 프랑스출신 듀오로 이바닥에서 가장 중요한 존재로 꼽힙니다. 기회가 된다면 Discovery 라는 앨범을 한번들어보세요. 꽤 오래되었지만 지금도 센세이셔널합니다. 이제 24시간 기다리면 나사의 발표가 있겠네요. MIB 적인 사건이 있으면 하지만 지구평화를 위해서.. 별일 없기를 바라고 있습니다.

    m/ Daft Punk’s Electroma 라는 영화입니다. 다프트펑크 본인들이 감독을 맡아서 화제였었죠. 대사는 거의없고; 음울한 분위기의 슬픈 영화예요. 유투브 등지에서 조각조각으로 볼수도 있으니 관심있으시면 한번 보세요.

  • 픽시브에서 마음에 들어했던 그림을 발견하고 깜짝 놀랐습니다. 한국인이었군요.

  • KPolish

    닾펑느님은 왜 내한공연을 안올까요 흙
    왔으면 좋을텐데 말이죠..

  • 형일

    영화는 그럭저럭인데
    다펑 음악이 뿅간다고 하네요

  • 괄태충/ 앗 감사합니다. 파나마사람으로 오해 받지만 국적은 한국입니다. [;;]

    KPolish/ 대펑느님 납시는날이 은퇴하는 날일거 같아서 불안하지만; 언젠가는 오시리라고 믿어요. ㅠㅠ

    형일/ 저도 궁금해서 OST를 들어봤는데 의외의 스코어로 가득해서 놀랐어요. 좀더 대프트 펑크적인 느낌이였으면 좋았을텐데; 되려 반작용으로 영화가 어떨지 더 궁금해지는군요;

  • 다펑 만세.

  • poehalcho

    I wish I could read Korean, google translate doesn’t help much :(
    Panamaman I really like all your artworks, they’re amazing. And I think it’s really awesome that you created a piece based on Daft Punk, I love them too :D

    Any small chances that you could make an English version of you blog :D?
    probably not, but oh well. best wishes, and keep up the awesome!

    ~Poeh

  • Dona

    외국 사람도 블로그 만들어달라고 할 정도군요. ㄷㄷㄷ
    ps. 다펑 좋죠.

  • Dona

    외국 사람도 블로그 만들어달라고 할 정도군요. ㄷㄷㄷ
    ps. 다펑 좋죠.

!답글을 남기세요. 단 한번 올린 답글은 고치거나, 지울수 없습니다.
기본적인 <b> <u> <i> <a> 등의 HTML 태그를 지원합니다.